NEXT Short-Form
본문바로가기

NextShortForm


단편 영화 | 시즌 2

오렌지 트라이브

Orange Trivve
복준환(JOONHWAN BOK)
드라마 | 2021년 | 19분

결혼하고 싶지 않은 여자와 결혼하고 싶은 남자 그리고

20명의 Pick!을 받았어요
My Pick!

0. 이전 영화 작업들

BLUE

극 중 주인공인 연화는 파란색이 주는 이미지에 매료되어 우연한 기회에 수영선수로 꿈을 향해 달려나가던 때가 있었지만

현재는 되려 사람들이 말하는 성공한 삶을 살고 있지는 않습니다.

그런 자신을 되돌아보며 가끔 가라앉는 연화의 차분한 이야기를 그려보고 싶었습니다.

마치 몸이 뜨듯 가볍고 잔잔한 수영장 안에서 주인공은 자유로움을 느꼈었지만 그것이 현실로 다가오고 바다와 같은 더 큰 무대로 나아가햐 할 때 밀려오는 파도에 두려움을 느끼고 한번 자신의 꿈을 포기했던 인물이죠.

파란색이 주는 중의적인 이미지와 모두가 한번쯤 느껴봤을 불안함과 우울함을 정의하지 않고 영상으로 담아내고자 하는 첫 영화였습니다.

 

1. 오렌지 트라이브 

오렌지 트라이브는 끌없는 먹먹함과 어느새 다가와있는 불안함에 대한 두번째 이야기 입니다.

 

a. 영화의 지배적인 색감 주황색. 

(1) 신호등의 주황불을 보고 횡단보도를 건너는 인물=연화 (S#3) (2) 배터리가 방전되어 기다려보는 남자의 차의 깜빡이는 비상등. (S#13) (3) 여자의 생일을 축하하는 케이크의 흔들리는 주황빛 촛불. (S#13)


 

극에서 ‘주황색의 점멸하는 빛’은 우리가 흔히 떠올리는 따스한 온도의 색 X  ‘인물들의 심리와 관계에서의 불안정함’을 표현 

멈춰 있거나 앞으로 나아갈 상태가 아니라 주황불은 언제 끝날지 모르는 불안정한 상태. b. 오렌지족 

90년대의 오렌지 족은 사치와 향락의 상징. 

그들의 돈을 쓰는 행태는 물질적으로 부족했던 대다수의 사람에게 허무함을 줌. 

현대의 우리는 전반적으로 당대의 사람들보다 물질적 풍요하나 그것과는 별개로 마음속 공허함, 우울함에 대해 인지하는 사람 증가. 

하지만 이러한 감정들은 더 열심히 삶을 살지 않는 태도, 노력의 부족 등 ‘감정적 사치’로 여기기 도 한다. 작중 인물의 무력함이 사치다 아니다 답을 내리기 보다는 우리가 겪고 있는 이런 상황 을 관객에게 제시하고, 현대의 오렌지족으로 재정의하는 작업. 

2. 결혼을 거부하는 세가지 이유의 이면 

a. 연화 

연화는 생계를 충분히 유지하고 자신을 좋아해주는 남자친구도 있지만 삶의 큰 원동력을 갖고 살아가지는 않음. 

‘이렇게 살고 싶지 않은 마음’과 ‘죽고 싶은 마음’은 다르다. 현재의 기조를 유지하는 삶을 원하지 않는 것이 극적인 변화와 자유, 탈출 등으로 이어지기 보다는 살아가는 행위에 대해 이유와 목표 를 만드는 작은 변화(미래에 대한 이야기를 하는 것 자체)가 포함된다고 생각. 

-> 삶에 대한 열망(초를 키는 것)이 드러나는 것이 미래(결혼)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는 것 만으로 시작할 수 있다는 점. 

b. 결혼하기 싫은 세가지 이유.

(1) 첫번째 사소한 초침소리. (S#6) 

- 종종 사소한 거슬림에도 “짜증나 죽겠다.”는 표현을 관용적으로 쓴다. 그 표현은 직접적인 죽음과는 관련이 없다. 

(2) 두번째 한번의 산책과 매일 하는 산책. (S#8) 

- 하루가 고달플 때, ‘삶을 포기해도 되지 않을까.’ 스쳐 지나가는 생각과 실제로 죽음을 맞이하 고 결심하는 것은 다를 것. 

(3) 세번째 한강에서의 뛰어내림. 

- 삶을 정리하는 방법의 클리셰적 표현인 한강다리. 현재 삶을 잠시 회피하고 부유하는 몸을 느 끼며 푸른 강물 속에 몸이 담길 원하는 연화가 단순히 그러기 위해서 한강에 뛰어든다면 죽음이 높은 확률로 동반된다는 사실은 그녀를 힘들게 한다. 

- 3과 연결하여 설명 

3. 죽음을 대변하는 우주의 이야기. 

남자는 죽음을 의인화한 모습. 

(1) 첫 만남에 흰 국화꽃을 들고 장례식장에 갔다 돌아옴, 고인을 애도하는 말 따위는 연화 에게 전하지 않음. 

(2) S#6(영화관 안) 해골로 변한 남자 

(3) S#11, “난 그냥 내 몸을 담구고 싶었을 뿐인데. 그렇게 하려고만 하면 너가 어디든 따라 오려고 하잖아.” ‘죽음’이기에 연화를 따라갈 수밖에 없는 모습 

(4) S#13 생일케이크를 전달하고 그곳에 있어야 하지만 안 보이는 남자.


 

결혼은 즉 죽음을 맞이하는 것. 그렇기에 여자는 이유를 들어 죽음을 거부하고 자신이 느끼는 삶 에 대해 말함. 

4. 그 외 설명 

- 극 초반부터 자신이 죽는 상상을 하는 연화가 사실은 그 이면에 삶에 대한 열망을 품고 있는 캐릭터이고 죽음을 상징하는 남자는 계속해서 미래를 이야기한다. 

- 두 캐릭터는 표면적으로 결혼에 대한 상반된 입장을 보이며 대립하는데, 연화는 결혼에 반대하 고 남자는 결혼을 원하지만 사실상 연화가 남자와의 결혼에 반대하는 이유들을 살펴보면 남자보 다도 남자와의 관계에 대해 더 깊이 생각

- 연화가 남자와의 결혼에 반대하는 이유들을 통해 남자를 향한 그녀의 애정도 함께 보여질 수 있다면 앞서 말한 그녀가 표면적으로는 죽음을 상징하는 것 같지만 그 이면에 삶을 바라고 있는 상반된 성질들과 나란히 일맥상통하는 구조 

- 죽음을 상징하는 남자가 종국에 연화의 생일을 축하해주는 아이러니 또한 부각 포인트

 

  • 1 오렌지 트라이브 19분
    오랜 시간 만나온 우주와 연화. 우주는 연화에게 결혼하자 말하지만 연화는 결혼하고 싶지 않은 세가지 이유를 설명한다.


;